라인, 아이콘과 함께 조인트벤처 ‘언체인’ 설립

2018.05.15 ALL

l  언체인’, 라인 블록체인 자회사언블락과 함께 블록체인 메인넷 및 디앱 서비스 구축

l  토큰 이코노미 기술 플랫폼 구축 목표로 “이용자에게 적절한 보상 제공할 것

l  초대 대표이사로 아이콘 이홍규 기술 디렉터 선임

l  블록체인 기술의 실생활 적용 및 생태계 육성… “블록체인 시장 내 리더십 확고히 한다"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 서비스 회사 라인플러스(LINE PLUS/이하 라인, 대표:  신중호)는 라인의 블록체인 메인넷 및 디앱(dApp) 서비스 구축 등의 시너지 확보를 위해 글로벌 블록체인 프로젝트 아이콘(ICON)과 함께 조인트벤처 언체인(unchain)’을 설립했다고 15일 밝혔다.

아이콘은 블록체인 스타트업 더루프가 진행하고 있는 글로벌 인터체인 프로젝트로, 라인은 조인트벤처 언체인설립을 통해 블록체인 시장에서의 리더십을 확고히 할 계획이다. ‘언체인은 라인과 아이콘의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해 정보의 생산자이자 소비자인 플랫폼 유저들이 적절한 보상을 받을 뿐 아니라, 디앱 구현에 최적화된토큰 이코노미 기술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특히, 라인은 이번 언체인설립을 통해 ▲‘언블락(unblock)’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 개발 사업을 확대해 나가는 동시에, ▲ 유저들에게 직접 혜택을 제공할 수 있는 디앱 서비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아이콘은자사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라인이 개발하는 다양한 디앱 서비스의 확장을 지원하고, ▲라인의 블록체인 기술과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엔진을 기반으로 실생활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 가능한 환경 구축에 집중할 계획이다.

언체인은 초대 대표이사로 아이콘의 이홍규 기술 디렉터를 선임했다. 이 대표는 현재 아이콘 기술 디렉터 겸 더루프 이사로서 디앱 기술은 물론 다양한 투자 업무를 검토하는 일을 맡고 있다.

언체인이홍규 대표는이번 조인트벤처 설립으로, 이용자들의 일상생활에서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되는 것을 체감할 수 있도록 새로운 디앱 서비스 기반의 기술 플랫폼 구축이 우리의 목표라며, “언체인은 혁신적인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를 발굴하고 블록체인 생태계 육성을 위해 전문 인력 발굴 및 육성 지원 등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라인은 2억 명 이상의 월간 사용자를 보유한 글로벌 모바일 플랫폼으로, ‘언블락’, ‘언체인설립과 내부 조직인 블록체인랩의 정비을 시작으로 블록체인 기술 개발과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

<라인플러스 회사 소개>

라인플러스는클로징 더 디스턴스(Closing The Distance)’ 미션을 기반으로 사람, 정보, 콘텐츠, 서비스 등 라인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자유로운 온오프라인 생활을 가능케하는 글로벌 스마트 포털을 구축하고 있다.

<아이콘 프로젝트 소개>

2017년 시작된 아이콘(ICON) 프로젝트는 ‘Hyperconnect the world’의 비전 아래 자체개발한 고성능 블록체인 엔진인루프체인(loopchain)’을 기반으로 다양한 블록체인 커뮤니티를 연결하여 블록체인 기술이 현실 생활에 사용되는 환경을 구축하고 있는 글로벌 프로젝트이다. 국내외 기업들과의 협약을 바탕으로 실제 비즈니스 모델과 서비스를 개발중에 있으며,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엔진인루프체인은 세계 최초의 블록체인 기반 공동인증 시스템인 ChainID에 사용되는 등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아이콘은 기업들과의 협약을 바탕으로한 Private/Permissioned blockchain 분야 뿐만 아니라 전략적 제휴사인 국내의 디블럭, 일본의 B Cryptos를 통해 다양한 dApp 프로젝트의 발굴과 엑셀러레이팅을 지원하는 등 Public blockchain 분야에서도 사업을 확장하는 등 전 세계적인 블록체인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목록